Home Home > 자료실 > 뉴스

뉴스

제목 [연합뉴스] 노후 슬레이트 지붕 방치 SG충남방적 예산공장 주변 석면 불검출
게재일 2019-12-30 조회수 157

충남도 보건환경연구원 11개월간 주변 66개 지점 조사 결과

 

SG충남방적 공장 주변 석면 검사
SG충남방적 공장 주변 석면 검사[충남도 제공. 재판매 및 DB 금지]

홍성=연합뉴스) 양영석 기자 = 충남도 보건환경연구원은 대규모 슬레이트 지붕이 장기간 방치된 옛 SG충남방적 예산공장 주변을 모니터링한 결과 석면이 검출되지 않았다고 30일 밝혔다.

연구원은 지난 2월부터 11개월 동안 8차례에 걸쳐 공장 주변 66개 지점의 토양과 대기, 실내 공기를 조사했다.

한 곳에서 섬유처럼 가늘고 긴 물질이 검출됐지만, 고성능 전자 현미경 정밀 검사결과 석면이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.

 

연구원은 그러나 지붕이 무너진 건물 철거, 노후 슬레이트 석면 고정화 작업, 슬레이트 풍화물 유출 방지 등 조치가 필요하다고 진단했다.

 

-후략-

 

 

기사원문: https://www.yna.co.kr/view/AKR20191230074800063?input=1195m 

글목록
다음글다음글 아이콘 [연합뉴스] 내년 도쿄올림픽 수구 경기장서 비산성 높은 석면 발견
이전글이전글 아이콘 [인천일보] 인천시교육청 \"2027년까지 학교석면 전부 제거\"